평택시 코로나19 4번째 확진자 20대 여성

시와 질병관리본부, 확진자 동선과 접촉자 파악에 주력
2020. 02.26(수) 16:04확대축소
[한국타임즈 평택=김동혁 기자] 경기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26일 코로나19 4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4번째 확진자는 포승읍 도곡리에 거주하는 20대 여성으로 24일 감기증상 발현에 따라 박애병원 선별진료 검사 후, 26일 오전 최종 확정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경기의료원 파주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평택시와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역학조사를 통해 정확한 확진자 동선과 접촉자 파악에 주력하고 있으며, 추가 동선, 접촉자 등이 확인 되는대로 SNS 등을 활용, 신속히 알릴 계획이다.

한국타임즈 김동혁 기자 hktimes5@hanmail.net        한국타임즈 김동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