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숲정원 윤제림, 임업 기술 발전 및 전문인력 양성 협약
2020. 05.13(수) 16:05확대축소
[숲정원 윤제림과 업무협약 체결. 사진=순천대 제공]
[한국타임즈 순천=권차열 기자] 순천대학교(총장 고영진)가 13일 대학본부 4층 회의실에서 숲정원 윤제림과 임업 기술 발전 및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숲정원 윤제림은 보성군 주월산 일대에 위치해 있는데, 100만 평 규모의 산림의 효율적인 경영 관리를 목적으로 산림문화복합센터를 운영하고, 농산물 및 임산물의 공동출하, 가공, 판매, 수출 등을 비롯해 지역사회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과 사회서비스 제공에도 힘쓰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 순천대는 고영진 총장, 배창휴 생명산업과학대학장과 김경희 수목진단센터장, 산림·조경 전공 교수진이 참석했고, 숲정원 윤제림은 정은조 회장, 최성림 대표이사, 이근배 전무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 체결로 양 기관은 '공동 관심 분야 연구를 위한 인적·물적 교류', '수목 병해충 진단 및 방제 기술 지원',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현장실습 지원', '직원 복지 향상을 위한 시설물 공동 활용' 등을 통해 임업 기술 발전 및 전문인력 양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순천대 고영진 총장은 "이번 협약이 우리대학 수목진단센터를 활용해 윤제림의 학술 가치를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임업 자원 분야 연구지원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양 기관이 상생 협력해 대학이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하는 모범사례가 되길 기대한다."는 뜻을 밝혔다.

이에 윤제림 정은조 회장은 "순천대학교의 우수한 연구진의 도움으로 평생 일궈온 윤제림을 더욱 더 아름답게 가꿔 나갈 수 있을 것 같다."며, "윤제림도 임업 분야 관련 전문인력 양성과 대학을 위해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윤제림 정은조 회장은 대통하 직속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 운영위원, (사)남북산림협력포럼 이사장, (사)숲속의 전남 이사장, 산림청 정책자문위원을 역임해 오면서 우리나라 농업·임업 발전에 이바지하고 있다.

한국타임즈 권차열 기자 chadol999@hanmail.net        한국타임즈 권차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