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홍률 목포시장 당선인, 인수위 자문단과 물가상승에 따른 현장 목소리 청취

물가 상승 소비 위축 대응책 마련…시장 찾아 시민 소통
2022. 06.27(월) 10:40확대축소
[사진=민선8기 목포시장직 인수위 제공]
[한국타임즈 목포=박종일 기자] 박홍률 목포시장 당선인이 물가상승에 따른 소비 위축으로 상인들과 소비자들의 고충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시민들과 직접 만나 현장 목소리를 듣고 있다.

목포시장직 인수위에 따르면, 박 당선인은 지난 23일 시장직 인수위 자문위원들과 석현동 소재 청호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시민들을 만났다. 이어 24일에는 항동시장을 방문했고, 25일에는 자유시장을 찾아 시민 민원을 청취했다.

최근 우크라이나 사태 장기화에 따른 원자재 가격 상승 등 대외발 인플레이션 요인 발생으로 민생 경제가 침체 위기에 처함에 따라 자문단과 함께 시민들을 직접 만나고 있다.

실제 시장에서 만난 상인들과 시민들은 물가인상 지속에 따른 생활고를 토로하며, 서민경제 안정을 위한 방안 마련 등에 한목소리를 냈다.

박홍률 목포시장 당선인은 "지역화폐인 '목포사랑 상품권' 규모를 연차적으로 확대하겠다는 공약을 조속히 이행, 지역 경기에 숨통을 트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위로했다.

또 시민들과 자문위원의 의견을 모아 추가로 민선 8기 취임과 동시에 서민경제 활성화 방안을 선제적으로 추진할 의지를 피력했다.

박 당선인은 "시민들을 만나 서민경제를 지켜달라는 강력한 목소리를 들었다"며 "경제 위기로 심각한 타격을 입을 수 있는 계층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찾겠다"고 약속했다.

한국타임즈 박종일 기자 gsi2007@hanmail.net        한국타임즈 박종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