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미식여행 예약결제시스템 오픈…한 달간 최대 50%할인 이벤트

방문 하고 싶은 식당 미리 예약하고 결제까지! 여유로운 미식여행 가능
2022. 11.06(일) 20:33확대축소
[한국타임즈 창원=윤경숙 기자] 경상남도는 경남관광재단과 함께 국내외 미식 여행객을 유치하고 지역 소상공인과의 상생을 꾀하는 '경남 미식여행 예약·결제시스템'을 지난 11월1일 오픈했다.

경남도에 따르면, '경남 미식여행 예약결제시스템'은 도내 18개 시군 우수 음식점의 위치, 메뉴, 가격 등의 주요정보를 제공하며, 예약과 결제가 한 번에 이뤄짐으로써 경남을 방문하는 여행객들이 경남의 인기 음식점과 함께 여유롭게 여행일정을 계획하고 즐길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이다.

시스템은 별도의 회원가입 없이 네이버, 카카오, 구글 아이디로 연동할 수 있으며, 한국어·영어·중국어·일본어 4개국어 페이지로 제공되어 외국인 관광객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지난 7월부터 참가 음식점 신청을 받아 현재 250여 개의 도내 우수 음식점들이 입점을 완료했으며, 타 플랫폼과 달리 중개수수료 없이 모든 매출을 정산 받을 수 있어 음식점주의 부담을 줄이고 혜택을 극대화했다.

경남관광재단은 시스템 오픈을 기념해 11월30일까지 음식점을 예약하고 결제한 고객이면 누구나 최대 50% 할인(최대 30,000원 한도, 1인 1회, 결제기준 선착순 적용)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음식점과 메뉴를 선택하고 결제를 진행하면 결제단계에서 50% 할인된 금액이 자동으로 계산되어 적용된다.

할인이벤트는, 경남관광 길잡이, 위메프, 한국관광공사에서 운영하는 근로자 휴가지원사업 복지몰 '휴가샵', 베네피아 바로가게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도 참여하고 즐길 수 있다.

아울러 시스템을 활용해 식당을 방문하고 개인 누리소통망(SNS)에 후기를 올리면 선착순 30명에게 사은품을 제공하는 후기이벤트도 12월9일까지 함께 진행된다.

이벤트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경남 미식여행 예약결제시스템에서 확인할 수 있다.(https://gyeongnam.redtable.global/ko/store)

강승제 경남도 관광진흥과장은 "경남 250여 개의 우수 음식점들이 함께한 경남 미식여행 예약결제시스템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응원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정연두 경남관광재단 사무국장은 "경남 미식여행 예약결제시스템에서는 고객센터 운영을 통해 소비자 불편과 음식점주의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고, 시스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와 방안들을 모색하겠다"고 전했다.

한국타임즈 윤경숙 기자 baram3744@naver.com        한국타임즈 윤경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