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차기 광주은행장 후보로 고병일 現부행장 확정
2022. 12.01(목) 11:38확대축소
[제14대 광주은행장 후보로 확정된 고병일 現부행장. 사진=광주은행 제공]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광주은행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고병일 現광주은행 부행장을 차기 광주은행장 후보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광주은행에 따르면, 지난 11월22일 JB금융지주 자회사CEO후보추천위원회는 차기 은행장 최종 후보로 선정된 송종욱 은행장의 사의 표명에 따라 고병일 現부행장을 차기 광주은행장 후보로 내정했다.

28일 개최된 광주은행 임원후보추천위원회에서는 고병일 광주은행장 후보의 금융업 전반에 대한 다양한 근무경험과 경영자로서의 역량을 높이 평가하고, 이러한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광주은행의 효율적인 경영관리 등을 통해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광주은행장 적임자로 판단했다.

광주은행장 후보로 확정된 고병일 現광주은행 부행장은 1966년 광주광역시에서 태어나 금호고등학교, 전남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했으며, 1991년 광주은행에 입행해 임방울대로지점장, 백운동지점장, 개인영업전략부장, 종합기획부장, 영업1본부 부행장 등을 거쳐 현재 경영기획본부(CFO) 겸 자금시장본부 부행장으로 재임 중이다.

고병일 광주은행장 후보는 32년간 근무하면서 은행업 전반에 대한 폭넓은 경험과 식견을 쌓았으며, 원만한 대인관계로 금융계 전반에 걸쳐 다양한 인맥을 보유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직원들의 신망이 두텁고 탁월한 업무추진력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후보로 확정됨에 따라 지역 내 영업기반 확충과 중소기업 지원 강화 등으로 이어지는 지역밀착경영을 강화함으로써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고병일 부행장이 광주은행장 후보로 확정됨에 따라 송종욱 은행장에 이어 자행 출신 은행장을 선임하게 됐다.

고병일 은행장 후보는 향후 개최될 주주총회를 거쳐 제14대 광주은행장으로 공식 선임되며 2023년 1월1일부터 임기 2년의 공식일정에 들어가게 된다.

한편 자행 출신 최초 은행장으로 괄목할 만한 성과를 이뤄내며 후배들에게 길을 열어주기 위해 용퇴를 결정한 송종욱 은행장은 JB금융지주 부회장으로 자리를 옮기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hktimes@hanmail.net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