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헌율 익산시장, 고향사랑기부제 홍보에 팔 걷어

익산역 방문해 '고향' 기부 홍보, 설맞이 장보기로 민생현장 밀착 행보
2023. 01.20(금) 14:12확대축소
[정헌율 시장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모습. 사진=익산시 제공]
[한국타임즈 익산=박명숙 기자] 정헌율 익산시장이 설 연휴를 앞두고 고향을 방문하는 귀성객을 대상으로 익산 고향사랑 기부제 홍보에 팔을 걷었다.

정 시장은 올해 1월1일부터 고향사랑 기부제가 시행됨에 따라 '익산' 고향사랑기부제 성공을 위해 직접 나서 어깨띠를 메고 홍보책자를 전달하며 귀성객 홍보에 총력을 기울였다.

시는 사실상 설 연휴 시작일인 20일부터 21일까지 이틀간 익산역 광장에서 설 명절을 맞아 고향에 방문하는 귀성객들을 대상으로 고향사랑기부제 거리 홍보를 진행한다.

이번 거리 홍보는 '2023 익산시 방문의 해'를 맞아 문화관광 홍보가 더해져 풍물공연등 다양한 볼거리 등을 함께 제공하며 홍보 효과를 톡톡히 높였다.

특히 도심 거리 홍보에는 전라북도 김관영 도지사, 김수흥, 한병도 국회의원까지 힘을 보태 고향사랑기부제 홍보에 나섰다. NH농협 익산시지부에서도 고향사랑기부제를 공동으로 홍보하는 등 명절을 앞두고 고향사랑기부제 홍보에 많은 손길이 이어졌다.

정헌율 시장은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은, 익산을 방문하고 찾아주시는 귀성객들의 역할이 아주 중요하다."며 "고향사랑의 마음으로 고향사랑기부제에 동참해주실 것"을 호소했다.

이후 정 시장은 '전통시장 장보기'에 참여해 민생 밀착 행보를 이어갔다. 국·소·단별 직원들이 정감 있고 활기찬 명절 분위기를 북돋고자 다이로움 지역화폐와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한 전통시장 명절 장보기 행사에 나섰다.

이 자리에서 시장 상인들과 새해 덕담을 나누고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최근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상인들을 격려했다.

정헌율 시장은 "온누리상품권 및 다이로움 지역화폐를 이용해 전통시장 설맞이 장보기 행사 동참으로 따뜻한 정을 나누는 설 명절이 되기를 소망한다"며 "앞으로도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타임즈 박명숙 기자 kida4974@daum.net        한국타임즈 박명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