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영광사랑상품권(카드형) 연중 10% 인센티브 지급

지난해 영광사랑상품권 판매액 1,080억원 달성
2023. 01.27(금) 15:57확대축소
[영광군청 전경]
[한국타임즈 영광=김명강 기자] 전남 영광군은 코로나19 장기화와 고금리, 고물가 등으로 얼어붙은 지역 내 소비심리를 회복시켜 소상공인·자영업자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2023년에도 전년과 동일하게 지류형 상품권은 1인당 최대 50만원 한도로 평시 5%, 명절(명절 포함 및 그 전달만)에는 10% 할인 판매하며, 영광사랑카드는 1인당 최대 50만원 한도로 연중 10% 인센티브를 지급할 계획이다.

자금의 역외 유출방지를 통한 지역경제의 선순환을 위해 2019년에 도입된 '영광사랑상품권'은 도입 4년여 만에 2023년 1월 기준, 판매액 2,000억원(카드형 1,724억원, 지류형 276억원)을 돌파했다. 특히 2022년에만 전 군민 1인당 1백만원 재난지원금 지원 등 각종 정책 수당을 상품권으로 지급해 단 1년 만에 판매액 1,080억원을 달성하는 성과를 보여주었다.

강종만 군수는 "지역 화폐 국비 지원 감소 등으로 각 지자체별로 지역 화폐 지원율을 대폭 축소 조정하고 있지만, 우리 군은 어려운 재정 여건 속에도 전년과 동일하게 영광사랑카드 연중 10% 인센티브 지급을 결정했다"며 "코로나 장기화 여파 및 고물가 등으로 침체된 경기와 위축된 소비심리를 해소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2023년도 지역 화폐 국비 예산 지원 방향은 지역 여건에 따라 인구감소지역, 일반자치단체, 보통교부세 불교부단체 등 3개 유형으로 차등 지원하며, 영광군이 속한 인구감소지역은 할인율 10%를 유지한다는 방침에 따라 국비 지원이 결정되면 군비가 그만큼 줄어들 예정으로 열악한 군 재정에도 크게 도움이 될 전망이다.

한국타임즈 김명강 기자 kmgang99@naver.com        한국타임즈 김명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