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의회·은평구의회, 자매결연 협약

공동발전을 위한 교류·협력 강화 약속
2023. 04.25(화) 18:07확대축소
[지난 24일 고창군의회와 은평구의회가 자매결연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고창군의회 제공]
[한국타임즈 고창=김봉관 기자] 전북 고창군의회는 서울 은평구의회와 지난 24일 군청 5층 대회의실에서 자매결연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의회 간 자매결연은 고창군의회 개원 이래 처음 갖는 행사로서 이날 협약식은 임정호 고창군의회 의장, 기노만 은평구의회 의장, 심덕섭 고창군수, 김미경 은평구청장, 고창군·은평구의회 의원 등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두 의회 의장은 상호발전을 위한 공감대 형성과 교류활동을 적극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협약서의 주요 내용으로는 '도시의 의정,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체육 등 사회 전반에 대한 교류 활성화', '주요 행사에 대한 상호 초청과 교환 방문', '의원과 공무원의 비교 견학, 민간교류 활동 등 상호 우호 협력', '기타 재난·재해 등 공통 관심 사항' 등이다.

임정호 의장은 환영사에서 "멀리에서 정말 반가운 손님이 오셨다."며 "이번 자매결연을 계기로 앞으로 두 의회가 성공의 파트너로서 미래발전을 함께 꿈꾸고 폭 넓은 교류를 통해 상호 의정발전을 도모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 나가자."고 말했다.

고창출신으로 알려진 기노만 의장은 "은평구의회를 반갑게 맞이해준 고창군의회 임정호 의장님과 의원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좋은 시기에 방문해 제 고향, 고창의 아름다운 자연과 문화, 음식, 그리고 따뜻한 정을 은평구에 자랑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 앞으로 두 의회가 상생·발전할 수 있도록 더 많은 교류의 기회를 갖자."고 말했다.

한편 두 의회는 올해 첫 시행된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안착과 두 도시 간 상생발전을 위해 각각 200만원을 상호 기부했으며 은평구의회는 25일 동학농민혁명 기념식 참석에 이어 고창군의 대표축제이자 관광 명소 중 하나인 청보리밭축제를 둘러보고 서울로 돌아갈 예정이다.

한국타임즈 김봉관 기자 kcn114@naver.com        한국타임즈 김봉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