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7.10(금) 22:13 전체기사   국제/해외토픽   자유게시판   알림란   기사투고   기사제보

안산시, 코로나19 자가격리 기간 이탈 시민 2명 경찰에 고발

윤화섭 시장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조치…시민 불안·우려 불식"
2020. 03.11(수) 11:51확대축소
[안산시 청사 전경]
[한국타임즈 박종열 기자] 경기도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코로나19 자가격리 수칙을 어긴 이탈자에 대해 경찰에 고발조치한다고 10일 밝혔다.

주거지를 이탈한 자가격리자를 접촉할 수 있다는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는 등 시민안전을 위해 감염병예방법으로 엄중 조치해야 한다는 윤화섭 안산시장의 판단에 따른 것이다.

시에 따르면 지난 8일 안산시 3번째 확진자로 판정받은 A(25·여)씨는 지난달 16일 대구 신천지교회 예배에 참석한 사실이 확인돼 이달 1일까지 자가격리 대상자로 통보됐다.

하지만 확진 판정과 함께 역학조사가 이뤄지면서 자가격리 중이었던 지난달 26일 오후 1시부터 32분간 걸어서 편의점을 다녀온 사실이 파악됐다.

시는 역학조사에서 카드전표 등을 통해 A씨의 자가격리 이탈 사실을 확인했고, A씨도 이러한 사실을 인정했다.

안산시는 스마트폰 위치추적, 폐쇄회로 CCTV 등을 토대로 추가 이탈 사실을 조사할 방침이며, 치료가 종료되면 경찰에 고발할 예정이다.

앞서 시는 관내 자가격리 중인 B씨도 주거지를 이탈한 사실을 확인하고 경찰에 고발했다.

B씨는 회사 내에 확진자가 발생하자 지난달 24일부터 자가격리에 들어갔으나, 같은 달 26일 자가격리 수칙을 어기고 회사에 출근했다가 또 다른 코로나19 자가격리자를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해당 접촉자는 다음날 확진자로 판정됐으며, 이에 따라 B씨는 오는 11일까지 자가격리 기간이 연장됐다.

현재까지 B씨는 무증상 상태이나 자가격리 해제 후 확진판정 사례 발생 등에 따른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이날 진단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시는 앞으로 시민 불안감을 해소와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자가격리 중 주거지 이탈 외에도 감염병예방법을 위반하는 사례가 추가로 확인되면 엄중하게 조치해 나갈 방침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현재 파악된 자가격리 이탈 시민에 대해 적극적으로 엄중하게 법적 조치에 나서는 한편, 유사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방지대책을 마련하겠다"며 "지역 내 추가전파를 예방하고 시민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타임즈 박종열 기자 hktimes5@hanmail.net        한국타임즈 박종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서울/경기 주요기사
평택시 통복천, 환경부 통합집중형 오염지류 개선공모…평택시 13번째 확진자 발생…12번 환자 배우자, 용이동…
안산6번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5번 환자 남편·유럽 …평택시 12번 확진자 이동경로, 40대 남성 미국인
코로나19 평택7번째 확진자 비전동 거주 30대 여성, 프…안산시, 코로나19 자가격리 기간 이탈 시민 2명 경찰에…
안산시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단원구 67세 남성안산시 코로나 확진자 1명 추가…상록구 거주 25세 여…
평택시, 아산시 8번 확진자 평택 내 이동경로안산시 코로나19 첫 확진자 2명 발생, 70대 부부
최신 포토뉴스

정부, 주택…

김영록 전남…

교육부, 2학…

광양 황길동…

영암군 금정…

인기기사 최신기사
인사말 | 조직도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Copyright ⓒ 제호 : 한국타임즈 등록연월일 : 2009. 9. 15. 등록번호 : 광주 아 00039, 광주 다 00238 | 대표이사/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호성 사장 : 이승규메일:hktimes@hanmail.net

주식회사 청남 : (서울본부)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27. 202호(충정로 3가 충정리시온). (광주본사)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로 124. 케이원오피스타운 (7층 713호) 사업자등록번호 : 411-05-82468. 410-86-54027통신판매업신고2012-3600084-30-2-00179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호성 제보 및 문의 전화 : 062-382-7300(代) (서울) 02-365-0516 팩스 : 062-382-7310 The Hankooktimes [인터넷신문 및 일반주간신문] 이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