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9.29(목) 22:21 자유게시판   알림란   기사투고   기사제보

전남산림자원구소에 '하늘다람쥐' 서식

건강한 산림생태 입증…다양한 야생동물 서식
2020. 10.28(수) 21:26확대축소
[천연기념물 제328호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하늘다람쥐. 사진=전남도 제공]
[천연기념물 제328호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하늘다람쥐. 사진=전남도 제공]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전라남도 산림자원연구소에 천연기념물 제328호이면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하늘다람쥐가 서식해 관심을 끌고 있다.

보통 날다람쥐라고 불린 하늘다람쥐는 몸길이 15㎝에서 20㎝로 작은 귀와 크고 귀여운 눈망울을 지니고 있고, 앞다리와 뒷다리 사이 날개와 비슷한 비막(飛膜)이 있어 행글라이더처럼 활강하며 날 수 있다.

하늘다람쥐는 세계적으로 시베리아, 바이칼호, 만주 등에 분포하며, 국내에선 주로 중북부 지역의 침엽수와 활엽수가 섞인 건강한 숲에서 한 두 마리씩 서식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나무구멍에 풀잎, 나뭇가지 등을 이용한 둥지를 만들어 낮에는 자고 밤에 활동하는 야행성 동물로, 겨울에는 주로 겨울잠에 들어간다.

산림자원연구소에서 서식 중인 하늘다람쥐는 특이하게 관람객들이 주로 찾는 메타세쿼이아 가로수에 둥지를 틀어 서식하고 있어 일반 관람객들에게 종종 목격되고 있다.

이밖에 연구소에는 문화재청 천연기념물인 팔색조 및 환경부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담비를 비롯 오소리, 고라니, 산토끼, 다람쥐, 청설모, 멧돼지, 다양한 곤충류 등이 서식하고 있어 연구소의 안정된 생태 숲이 야생동물들의 좋은 서식처가 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오찬진 산림바이오과장은 "지금까지 지켜져 온 연구소의 산림생태계를 관리하고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연구소를 찾은 관람객들도 야생동물 보호에 함께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hktimes@hanmail.net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복지/환경 주요기사
독감 유행주의보 발령천연기념물 팔색조 무등산 자락으로 돌아가
여수박람회 10주년 기념행사 '에코 공감의 향연'수두·유행성이하선염 주의보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 양성시 확진 간주확진자·접촉자 관리기준 변경
함께하는사랑밭, 장흥군에 2년째 아동 공부방 가꾸기 …광양 초남마을 지난해 이어 또 공해피해 '의심' 감나무…
포스코 슬래그로 만든 '규산질 비료' 온실가스 저감……자립준비청년 자립수당 확대 지원
최신 포토뉴스

무안농협, …

조선대학교…

공공운수노…

독감 유행주…

광주시, 오…

인기기사 최신기사
인사말 | 조직도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Copyright ⓒ 제호 : 한국타임즈 등록연월일 : 2009. 9. 15. 등록번호 : 광주 아 00039, 광주 다 00238 | 대표이사/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호성 메일:hktimes@hanmail.net

주식회사 청남 : (서울본부)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27. 202호(충정로 3가 충정리시온). (본사)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로 124. 케이원오피스타운 (7층 713호) 사업자등록번호 : 411-05-82468. 410-86-54027통신판매업신고2012-3600084-30-2-00179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호성 제보 및 문의 전화 : 062-382-7300(代) (서울) 02-365-0516 팩스 : 062-382-7310 The Hankooktimes [인터넷신문 및 일반주간신문] 이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