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9.25(토) 11:06 자유게시판   알림란   기사투고   기사제보

원광대병원-전북경찰청, '주취자 응급의료센터 개소' 협약 체결
2021. 07.26(월) 08:32확대축소
[원광대병원은 지난 21일 전북경찰청과 주취자 응급의료센터 개소와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원광대병원 제공]
[한국타임즈 김민수 기자] 원광대학교병원(병원장 윤권하)은 지난 21일 전라북도경찰청(청장 이형세)과 원광대학교병원 5층 대회의실에서 '주취자 응급의료센터 개소'와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주요 협약으로 원광대학교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내 '주취자 응급의료센터'를 설치, 운영함으로써 24시간 경찰관이 상주하며 범죄와 사고 위험에 노출 되어 있는 주취자 및 정신질환자 등 보호조치 대상자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응급센터 내 소란행위 등 발생 시 적극 지원하는 협업 시스템 구축이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원광대병원 윤권하 병원장, 김종윤 행정처장, 이명수 기획조정실장, 김대원 적정의료관리실장, 최정우 권역응급의료센터 재난의료지원팀장, 이안생 간호1팀장, 소익섭 총무팀장과 전북경찰청 이형세 경찰청장, 조병노 자치부장, 송승현 익산서장, 김진형 청 생활안전과장, 정재봉 청 공공안녕정보외사과장, 이한재 청 생활질서계장, 강석기 익산생활안전과장, 최덕성 익산직장협의회장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에 설치하게 된 '주취자 응급의료센터'는 지난 2012년 서울경찰청의 개소를 시작으로 전국 6개 시도에 14개소가 설치돼 운영 중에 있으며 전북에서도 주취자 및 정신질환자에 대한 효율적인 보호 조치의 필요성이 대두되어 이번 협약을 계기로 설치하게 됐다.

원광대병원에 '주취자 응급의료센터'가 설치되고 경찰이 24시간 상주 배치되어 전북에서도 응급의료 치료가 필요한 주취자와 정신질환자에 진료 및 치료를 제공할 수 있고 경찰과 합동으로 보호도 가능해 체계적인 관리를 할 수 있게 된다.

협약에 앞서 '주취자 응급의료센터' 설치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원광대학교병원 최정우 재난의료지원팀장, 박민임 간호4팀장 등 직원 2명이 전북경찰청장0 감사장, 익산경찰서 정보안보외사과 양양규 경위가 전북경찰청장 표창장을 각각 수상했다.

윤권하 원광대병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주취자 응급의료센터를 설치하게 돼 주취자 및 정신질환자에게 전문 응급치료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며 "응급처치가 필요한 주취자 등을 전문 의료기관에서 전담 경찰관과 함께 보호조치 할 수 있어 응급센터 내 효과적인 사고 예방 체계 구축으로 안전한 응급실 환경이 조성 될 것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타임즈 김민수 기자 ent2275@hanmail.net        한국타임즈 김민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전주/전북 주요기사
군산시, 외국인 고용사업장 진단검사 긴급행정명령전북도, 취약계층 맞춤형 폭염대책 마련 추진
원광대병원-전북경찰청, '주취자 응급의료센터 개소' …박용근 전북도의원, “전북교육청, 교내 우유 사업 해…
전북대병원, 코로나19 확산 차단 방역지침 대폭 강화원광대병원, 폐렴 적정성 평가 4회 연속 1등급
익산시, 중앙동 침수피해 책임규명 특별감찰 착수박용근 전북도의원 "전북은행 연수원 건립 과정서 전북…
익산시, 중앙동 침수피해 규명 정밀조사 착수박용근 전북도의원, 전북유니텍고 총동창회 감사패 받…
최신 포토뉴스

내년부터 퀵…

문 대통령,…

(3보) 이용…

(2보) 이용…

(1보) 이용…

인기기사 최신기사
인사말 | 조직도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Copyright ⓒ 제호 : 한국타임즈 등록연월일 : 2009. 9. 15. 등록번호 : 광주 아 00039, 광주 다 00238 | 대표이사/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호성 메일:hktimes@hanmail.net

주식회사 청남 : (서울본부)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27. 202호(충정로 3가 충정리시온). (본사)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로 124. 케이원오피스타운 (7층 713호) 사업자등록번호 : 411-05-82468. 410-86-54027통신판매업신고2012-3600084-30-2-00179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호성 제보 및 문의 전화 : 062-382-7300(代) (서울) 02-365-0516 팩스 : 062-382-7310 The Hankooktimes [인터넷신문 및 일반주간신문] 이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