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6.22(토) 09:39 자유게시판   알림란   기사투고   기사제보

'광양제철소 G-리그' 개막 7천여명 철강인들 결속력 강화

축구, 배구, 스타크래프트 등 모든 세대 참여하는 종목 선정…10월1일까지 5개월간 진행
2024. 05.21(화) 16:55확대축소
[광양제철소가 지난 20일, 전 직원이 참여하는 부서 간 스포츠 대항전인 2024 광양제철소 G-리그를 개막했다. 사진=광양제철소 제공]
[한국타임즈 광양=권차열 기자] 광양제철소가 지난 20일부터 임직원 7천여명을 대상으로 부서 간 스포츠 경기를 펼치게 되는 '2024 광양제철소 G-리그'를 진행하며 조직 활성화와 직원 간 결속력 강화에 나섰다.

앞서 지난해 처음으로 개최됐던 '2023 광양제철소 G-리그'가 조직 분위기에 활력을 불어넣었다는 평가를 받은 데에 따라 광양제철소는 올해에도 직원들 간 유대감을 고취시키고 사기를 진작시키기 위해 다시 한번 'G-리그'를 진행하게 됐다.

특히, 올해 G-리그에서는 최대한 많은 직원들의 참여를 독려하고자 종목을 다변화했으며 지난해 실시됐던 종목인 E-스포츠, 축구, 탁구와 함께 족구와 배구 종목을 신설했다. E-스포츠 경기의 경우 남녀노소 모든 직원들에게 대중성이 있는 '스타크래프트'를 종목으로 선정했다.
[지난 17일 광양제철소 어울림체육관 야외족구장에서 광양제철소 제선부 족구 예선전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광양제철소 제공]
대회는 족구 경기부터 순차적으로 개막해 축구를 마지막으로 오는 10월1일까지 5개월에 걸쳐 진행된다. 경기는 부서 간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되며, 직원들의 참여 열기를 더욱 끌어올리기 위해 전 종목 점수를 합산해 선정되는 종합우승 부서에는 푸드트럭을 전달할 예정이다.

전 직원의 화합과 소통이라는 대회 취지에 부합하도록, 관중으로 참관하는 직원들 대상으로 경기 브레이크타임 도중 미니게임을 진행한다. 각 게임에서 우승한 부서원들에게는 '소통활동비 100만원'을 수여할 계획이다. 미니게임 종목은 직원들이 직접 제안한 아이디어 중에 선정됐으며 줄다리기, 배구공 볼링, 비어퐁(테이블 양쪽에 놓인 맥주컵에 탁구공을 던지는 게임), 단체 줄넘기, 물병 세우기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동렬 광양제철소장은 "지난해에 이어 또 한 번의 G-리그로 7천여명 직원들이 하나되는 시간이 다시 시작됐다"며, "직원들 모두가 화합의 정신을 발휘해 즐겁고 안전하게 경기에 참여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광양제철소는 '제철소장 주재 소통콘서트', '리버스 멘토링', '직원가족과 함께하는 글램핑행사'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소통과 화합의 조직문화 확산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한국타임즈 권차열 기자 chadol999@hanmail.net        한국타임즈 권차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사회 주요기사
최현아 순천시의원, "시 간부 공무원에게 늦은 밤 폭언…광양시의회, 포스코 율촌공장 수산화리튬 누출 재발 방…
목포해경, 동료 살해 후 바다에 유기한 선장·선원 구…전남선관위, 제22대 총선 선거법 위반 혐의 6명 검·경…
카이스트 졸업식에서 윤 축사 중 소란…항의 졸업생 식…여수광양항만공사, 사랑의 헌혈 캠페인 전개
희망을나누는사람들, 신안 흑산면에 희망나눔 물품 전…바람호스피스지원센터, 화순전남대병원에 물품 후원
전남교육청, 저경력·육아 공무원 복지 향상 조례 개정…광양제철소 '찰칵' 사진재능봉사단, 지역 거주 어르신…
최신 포토뉴스

[기획/특집…

이학수 정읍…

최현아 순천…

광양시의회…

목포해경, …

인기기사 최신기사
인사말 | 조직도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Copyright ⓒ 제호 : 한국타임즈 등록연월일 : 2009. 9. 15. 등록번호 : 광주 아 00039, 광주 다 00238 | 대표/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호성 메일:hktimes@daum.net

주식회사 청남 : (수도권본부)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27. 202호. (본사)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로 124. 케이원오피스타운 (7층 713호) 사업자등록번호 : 411-05-82468. 410-86-54027통신판매업신고2012-3600084-30-2-00179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호성 제보 및 문의 전화 : 062-382-7300(代) 팩스 : 062-382-7310 The Hankooktimes [인터넷신문 및 일반주간신문] 이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