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7.14(일) 23:02 자유게시판   알림란   기사투고   기사제보

소노그룹 대명복지재단·비바츠아트, 소외계층 아동 위한 '어린이 태권발레' 공연

6~7월 강원 홍천, 경기 고양, 부천 등 3회 공연
지역아동센터 초청, "감흥 넘친 무대 체험으로 꿈과 희망 선사할 것"
2024. 06.13(목) 23:45확대축소
[기업과 대학, 예술이 손을 맞잡고 소외계층의 아동들을 찾아 희망과 꿈을 전하는 특별공연 어린이 태권발레여행을 공연한다.]
[기업과 대학, 예술이 손을 맞잡고 소외계층의 아동들을 찾아 희망과 꿈을 전하는 특별공연 어린이 태권발레여행을 공연한다.]
[한국타임즈 김수경 기자] 기업과 예술이 손을 맞잡고 소외계층의 아동들을 찾아 어려운 세상 가운데 희망과 꿈을 전하는 '특별공연'이 6~7월에 걸쳐 세 차례 열린다.

소노그룹 대명복지재단과 비바츠아트(남서울대학교)는 오는 15일 강원 홍천문화예술회관을 시작으로, 7월 6일 경기 고양시문예회관, 13일 부천 복사골문화센터아트홀에서 'SONO와 함께 하는 어린이 태권발레여행'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조윤혜 남서울대 교수(비바츠아트 대표)가 '아트포츠'(Art+Sports)로 제작해 국내외에서 특허를 받은 작품이다. 그동안 전국 문예회관 순회공연과 함께 대명소노·대명복지재단과 공동으로 매년 지역아동센터, 다문화가족, 장애인복지관 아동들을 대상으로 한 소외계층 문화사업으로 실시해 왔다.

이번 행사도 '꿈'과 '이상향'을 의미하는 이탈리아어 'SOGNO'를 원용해 네이밍한 'SONO(소노)'그룹과 1991년 설립 후 밝고 따뜻한 사회, 꿈과 희망이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꾸준히 나눔을 실천해 온 대명복지재단이 함께한다.

또한, 공연에는 대명소노그룹 임직원 가족들도 자리해 초청 받은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과 예술의 향기를 통해 사랑을 나누는 한마당으로 꾸민다. 아울러 미래 꿈과 용기를 전해주며 행복을 만들어가는 '소통'의 기회가 될 수 있도록 한다.

공연 총감독을 맡은 조윤혜 교수는 "평소 예술을 접하기 어려운 어린이들에게 색다른 체험을 통해 활기를 불어넣어 줌은 물론, 자신감과 함께 꿈과 희망의 씨앗이 싹트게 하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태권발레여행'은 발레와 태권도를 결합시킨 형식으로 만들어졌으며, 서양의 예술장르와 한국의 태권도가 환상의 하모니를 보여주는 가족형 댄스뮤지컬이다.

공연은 곰 캐릭터 테디들이 태권도와 발레를 배워 환경을 파괴하는 악당들과 겨뤄 지구를 지켜낸다는 교훈을 담고 있다. 감칠맛 나는 해설에 감흥을 더해주는 음악과 테디베어 곰돌이들의 깜직한 몸짓은 아동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타임즈 김수경 기자 hktimes1@hanmail.net        한국타임즈 김수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문화/관광 주요기사
광양 백운산 4대 계곡…시원한 물줄기, 수려한 풍광 자…올 여름 피서는 함평으로 떠나보자!
강진여행, 누구라도 반값으로 즐긴다'순천 송광사 영산회상도·팔상도' 국보 지정 기념행사…
맛·멋, 낭만 가득한 명품관광도시 목포광양에서 캠핑·글램핑·카라반 등 아웃도어 취향대로…
신안 장산화이트뮤지엄, '1004섬 신안을 빛낸 인물들'…올 여름여행 전남서 즐기세요
소노그룹 대명복지재단·비바츠아트, 소외계층 아동 위…조선 최대 규모 객사 '나주 금성관' 140년만에 새단장…
최신 포토뉴스

'5.18정신 …

광주시, 5.…

함평군민들…

[기획/특집…

포스코 광양…

인기기사 최신기사
인사말 | 조직도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Copyright ⓒ 제호 : 한국타임즈 등록연월일 : 2009. 9. 15. 등록번호 : 광주 아 00039, 광주 다 00238 | 대표/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호성 메일:hktimes@daum.net

주식회사 청남 : (수도권본부)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27. 202호. (본사)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로 124. 케이원오피스타운 (7층 713호) 사업자등록번호 : 411-05-82468. 410-86-54027통신판매업신고2012-3600084-30-2-00179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호성 제보 및 문의 전화 : 062-382-7300(代) 팩스 : 062-382-7310 The Hankooktimes [인터넷신문 및 일반주간신문] 이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